'김윤아의 남자'로 안방을 뒤흔들었던 신인 밴드 더 베인 (THE VANE)의 채보훈이 록스피릿이 살아 숨쉬는 패션 화보로 돌아왔다.



← Back